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주요활동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하여 언론에 제공하는 자료입니다.

유럽·중동·아프리카지역회의, 유라시아 철도 횡단, 평화공공외교 통일활동 추진

제20기 민주평통 유럽·중동·아프리카지역회의,유라시아 철도 횡단,평화공공외교 통일활동 추진 

- 「민주평통 유럽·중동·아프리카지역회의 운영위원회」 개최(1.17.) -


 ○ 김창수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은 1월 17일(월) 유럽·중동·아프리카지역회의(부의장 김점배) 주요 간부위원들과 『유럽·

      중동·아프리카지역 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2022년 지역 주요 사업 및 활동방향을 논의함.

  - 화상회의로 진행한 이번 회의에는 영국, 남유럽, 북유럽, 중동부유럽, 중동, 아프리카, 모스크바, 러시아동부, 중앙아시아 지역 협의회장

   ·간사 등 25명이 참여함.

  - 김점배 부의장 주재로 각 지역 협의회장이 2022년도 지역별 활동방향을 발표하고, 김창수 사무처장과 의견을 나누는 형식으로 진행

     함. 


□ 한반도 종전 기원 유라시아 열차 횡단


 ○ 유럽·중동·아프리카 지역 9개 협의회, 15개 지회가 참여하여 종전선언과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기 위해 파리에서 블라디보스톡까지

      유라시아 대륙을 열차로 횡단하는 행사를 2022년 7월부터 9월까지 개최할 계획임.

  - 이동경로(총 15,600km) : 파리(프랑스) ‐ 헤이그(네덜란드) ‐ 베를린(독일) ‐ 바르샤바(폴란드) ‐ 모스크바(러시아) ‐ 예카테린부르크

     (러시아) ‐ 노보시비리스크(러시아) ‐ 블라디보스톡(러시아) 

  - 블라디보스톡에서 해로를 통해 국내에 입국, 접경지역(연천 등)에서 종료할 계획임.


  ○ 아프리카, 중동, 유럽 각 지역에서 발대식을 개최하고 열차가 지나가는 주요 도시에서 우리 동포와 현지 시민이 참여하는 평화와 

       통일 기원 문화행사 등 각종 이벤트를 개최하여 유럽, 중동, 아프리카 전역이 참여하는 행사로 진행할 계획임

  - 이벤트의 주요 내용은 분단 극복, 한반도 종전선언,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는 내용으로 각 지역별로 다양한 규모와 형식으로 개최


 ※ 김창수 사무처장: 유라시아 열차 횡단 사업은 오랫동안 꿈꿔왔던 우리의 소망임. 유라시아 대륙과 한반도가 철도로 연결이 실현되는 

     꿈을 이어가는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됨. 그간 철도연결을 위해서 많이 노력해왔음. 남북연락사무소 사무처장으로 일할 때는 개성

    에서 남북철도 착공행사를 하기도 하였음. 대륙과 해양을 연결시켜서 지정학적인 장애를 극복하고 교량국가로 발전하기 위한 우리의 

    오랜 꿈을 이어가는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함.


□ 평화공공외교활동 성과 지속·확산


 ○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를 위한 ‘한반도 평화법안’발의 관련하여 미국 하원 브래드 셔먼 의원과 영국 하원 에드 데이비 의원 간 화상

      회의 예정(영국)

    * 에드 데이비(Ed Davey) : 영국 자유민주당 대표

  - 작년 미국 의회에 제출된 ‘한반도 평화법안’과 관련하여, 영국 의회에도 이 법안을 지지하는 내용의 결의안을 에드 데이비 의원이 제출

  - 영국협의회를 중심으로 법안 통과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 추진


 ○ 프랑스 상원에서도 한국전쟁 종전선언을 지지하는 결의안을 채택한 바 있음(프랑스)

  - 남유럽협의회에서는 2023년 한국전쟁 정전협정 70주년을 맞이하여 프랑스 참전용사들의 용기를 기리고 희생을 추모하는 사진전을

    추진


 ○ 동서독 통일의 현장에서 주는 교훈을 통해 재외동포, 현지인들과 평화통일공감대 형성을 위해 앞장서나가겠음(독일)

  - 지난해 독일 첫 한국계 연방의원에 이예원 의원이 당선된 바 있으며, 유력인사·현지인 등을 대상으로 한반도 종전선언 활동 전개 추진


※ 김창수 사무처장: 그동안 추진한 공공외교의 성과에 감사드리며,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음. 또한 현지 특성에 맞는 

     활동과 사업이 자체로 의미가 깊으며, 그 결과가 정책건의로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함.


□ 고려인 활동 연계 강화(러시아, 중앙아시아)


 ○ 고려인 고문들이 주인 의식을 가지고 협의회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협력(러시아)

    * 러시아 지역은 고려인 동포 대표 83명을 협의회 고문으로 위촉(모스크바 43명, 러시아동부 40명)

  - 고려인 고문과 자문위원이 하나가 되어 통일활동사업 전개(모스크바)

  - 고려인과 함께 한식을 조리하고 소개하는 음식문화페스티벌 사업을 확대 추진(러시아동부)


 ○ 2022년은 한국-중앙아시아 7개국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로, 각 지역에서 문화행사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계획임(중앙아시아)

  - 특히, 카자흐스탄에서는 홍범도 장군 추모 연극·음악제를 8월중 현지(고려극장 등)에서 개최할 계획


※ 김창수 사무처장: 고려인들은 소중한 우리의 동포임. 고려인들이 자문위원으로 위촉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력하는 등 다각적으로 

     모색하겠음. 홍범도 장군 추모 행사와 같은 독립운동가 활동 기리는 행사는 매우 의미가 깊음.


[문의]  유라시아지역과(02-2250-2283)

[첨부]  보도자료 전문 1부.  끝.

첨부파일 :
  • 소속명 : 미디어소통과
  • 작성자 : 조영수
  • 연락처 : 02-2250-2355
  • 작성일 : 2022.01.18
  • 조회 : 53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