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주요활동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하여 언론에 제공하는 자료입니다.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출범(2021.9.1.)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9월 1일 출범

- 이석현 수석부의장 등 국내외 자문위원 2만명 위촉 -


  대통령 직속 헌법기관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가 제20기 자문위원(임기 2년, 2021.9.1.~2023.8.31.) 구성을 마무리하고 9월 1일 새롭게 출범한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의장인 문재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재가동과 평화공감대 확산을 뒷받침할 국내외 각계각층 인사 20,000명을 제20기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이중 국내 자문위원이 16,100명(지방의회 의원인 지역대표 2,944명, 정당‧직능단체‧주요사회단체 등의 직능대표 13,156명), 해외 자문위원이 3,900명(131개국, 재외동포대표)으로 구성됐다.


  간부 자문위원으로 이석현 수석부의장(전 국회 부의장)을 비롯한 부의장 25명과 이관세 기획조정분과위원장(전 통일부 차관) 등 분과위원장 10명, 운영위원‧상임위원‧국내외 지역협의회장을 임명했다.


  청년‧여성층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청년 자문위원 5,164명(30.3%, 45세 이하), 여성 자문위원 6,929명(40.6%)을 각각 위촉했다(이상 통계는 지방의회 의원인 지역대표 자문위원을 제외함).  


  특히 창설 이후 40년 역사상 처음으로 청년부의장을 신설하는 등 청년층의 역할을 대폭 강화했다. 청년 자문위원을 대표하여 왕효근 청년부의장((주)스텔스 솔루션 대표이사), 신동석 청년‧교육분과위원장(DSG엔터프라이즈 대표이사), 김학범 운영위원((사)청년창업가협회 회장), 전수미 운영위원(화해평화연대 이사장) 등이 임명됐고, 상임위원(500명)의 약 15%(73명)가 청년 자문위원으로 구성됐다.


  그리고 이미경 서울부의장(전 한국국제협력단 이사장) 등 수도권(서울, 인천, 경기) 지역부의장 전원을 여성으로 임명하고, 김선욱 운영위원(전 법제처장), 원영희 운영위원(한국YWCA연합회 회장) 등 직능분야의 역량 있는 인사를 간부 자문위원으로 임명함으로써 여성 자문위원들의 평화‧통일활동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국민‧재외동포 참여 공모제’를 실시하여 국내외 인사 2,290명(국내 2,000명, 해외 290명)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임승현 학생(고등학생, 18세, 최연소), 오네일 패트릭 노엘 신부(2016년 특별귀화, 사회복지법인 무지개공동회 대표), 탈북청년 박영호(리틀버즈 대표), 우즈베키스탄 세종학당 교사 김타티야나 등 한반도의 평화·통일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가진 인사들이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게 되었다.


  조직 구성을 완료한 제20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는 ‘지속가능한 한반도 평화 실현’을 활동목표(안)으로 설정하고, 이를 위한 정책 건의‧자문과 각종 국내외 평화‧통일활동을 준비하고 있다.


※ [문의] 중앙지역과(02-2250-2232)

※ [붙임] 보도자료 전문 1부.

첨부파일 :
  • 소속명 : 미디어소통과
  • 작성자 : 황의태
  • 연락처 : 02-2250-2265
  • 작성일 : 2021.08.31
  • 조회 : 1125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