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분기 사회·문화분과위원회 개최

2021년 4분기 사회·문화분과위원회 개최

- 남북 신뢰회복을 위한 사회문화교류 관련 정책 제안 -


민주평통 사회·문화분과위원회(위원장: 김구회)는 11월 4일(목), 사무처에서 4분기 정책건의를 위한 분과위원회를 개최하고, ‘남북 신뢰회복을 위한 사회문화교류 관련 정책 제안’에 대해 논의했다.

  



ㅇ

△ 중간 김구회 위원장, 조은희 간사


이날 회의에서는 사회·문화분과위원회의 상임위원이자 통일연구원 부연구원으로 재직하고 있는 정은이 위원이  발제를 맡았다. 


정은이 위원은 남과북이 인도적 협력이나 사회문화교류 협력마저 추진하지 못하는 것은 문제라고 지적하며, 단계적인 남북한 사회문화교를 통해 신뢰를 회복해나가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이를 위해 △사회문화교류 재개를 위한 법·제도적 구축과 3통의 재개 △남북사회문화교류 재개와 국민 공감대 형성 △남북한 방역 지식공유 협력을 위한 인천-남포 간 병원선 구축 △금강산 관광 재개와 비즈니스 인적 교류 등을 제안 하였다. 



△ 정은이 위원 발제



발제에 이어 두명의 지정토론자가 추가 의견을 냈다. 먼저 에시지아이컨설팅 의 회장인 유완영 위원은 스포츠를 통한 남북교류 방안이라는 주제로 △ 북경동계올림픽 동반 출전을 위한 종목별 공동훈련 실시 △교육훈련과 시설, 장비 등에서의 격차 해소 노력 △지방자치단체, 종목별 체육연맹 등에 재정적 지원 등을 제안하였다.